사용자 삽입 이미지

속세를 떠나 수도에 임하는 자세로, 봄이 올 때까진 절대로 술을 가까이 하지 않겠노라 결심을 했다. 안다. 미쳤다는 거. 하지만 들어보면 조금은 납득할만한 이유가 있으니 아주 확 미친 것은 아니라고 항변한다.

방송, 원고료를 위한 글쓰기에 허덕이다 보니 책 한 권 읽을 시간, 음악 앨범 하나 온전히 감상할 시간이 절대적으로 부족했다. 그것도 꽤 오래...
무늬는 분명 팝 칼럼니스트인데 책상엔 듣지 못한 신보들이 산처럼 쌓여간다. 인터넷에서 강박관념으로 구매한 책들은 부족한 수면 보충을 위한 낮잠용 베개와 전시용으로 전락해 있다. 구구절절 늘어 놓아봐야 쪽 팔리기만 하다.

그래서 결단을 내렸다. 머리를 삭발(!)... 할 수는 없으니 술을 끊자고. 다시 생각해봐도 미친 짓이긴 하다. 그래도 할 수 없다. 안 그러면 얼마 못 가 연료부족으로 방송이고 글쓰기고 밑천을 드러내게 생겼으니 말이다. 정말 그렇게 되면 생계에도 심각한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영화 <미드나잇 가든>에 이런 대사가 있다.
"물을 마셔요."
"난 목마르지 않아요."
"목이 마를  때 마시는 물은 치료, 목이 마르기 전에 마시는 물은 예방."
명 대사가 아닐 수 없다. 컨텐츠 바닥치기 전에 예방 차원에서 잠시 침거후 공부 좀 해야 할 것 같다.

그래도 블로그 글은 걱정마시라. 아니 오히려 이 쪽 활동엔 가속을 붙여 볼까 생각중이다. 늘어나는 포스팅 속에 본인의 것은 눈에 띄지 않는다는 지적 무지하게 받고 있다. 한 편으론 아이러니다. 이 팀 블로그를 시작할 때, 자유로운 글쓰기(여기서 자유란 주제 제약 없음과 업데이트 의무사항 없음임을 분명히 했었건만)를 표방했었는데, 이젠 좀 알려진 블로그가 되다보니 주변인들이 오프 라인에서 압력을 가해온다. "야! 너 글 안쓰냐?" 뭐, 이런 식으로.

다음주 쯤 올릴 포스팅 하나 예고하고 간다. 그렇다고 거창한 것은 아니고, 좀 늦은 감은 있지만, 2007년 가요계의 간략한 결산과 2008년의 암울한 전망에 관한 것이다. 기대하시라~! --;


P.S.

블로그의 음악 담당으로 크리스마스 공식 지정곡 이후 신년 맞이 음악에 골몰했었다. 그러나 장고 끝에 악수 나온다고 골라온 곡이 그리 신통치는 않다.
아일랜드의 천재 뮤지션 밴 모리슨의 곡 <Moondance>의 마이클 부블레 리메이크 버전이다. 포스팅을 통해 혹평을 날렸음에도 극장가에서 롱런중인 황당한(!-그 이유는 <어거스트 러쉬> 그렇다고 음악은 훌륭해?>에서 이미 밝혔었다.) 영화 <어거스트 러쉬>에도 이 곡의 테마가 편곡되어 담겼었다. 원곡을 올리고 싶었으나 빈약한 anyBGM의 레퍼토리론 방법이 없다는 점 양해해 주시길 바란다.
아무튼 경쾌한 스윙 재즈풍의 음악이 정월 대보름날 어깨춤 추며 듣기에 그럭저럭 괜찮다. 즐감하시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 2의 프랭크 시나트라'라는 음반 회사의 가공할(!) 수식어가 붙어 있는 마이클 부블레의 2003년 발매 앨범이다. 스탠다드 재즈와 팝 음악의 리메이크를 담고 있다. 프랭크 시나트라나 조지 마이클의 <Kissing a fool> 등이 담겨 있는 이 앨범에 왜 <Moondance>가 수록되어 있는지는 의문이지만, 그래도 없는 것 보다는 나았다. 밴 모리슨의 그 매혹적인 목소리를 들을 수는 없지만, 마이클 부블레도 그리 나쁘지는 않다. 영혼이 담겨 있진 않지만 말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Josephine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연.. 술을 당분간 끊겠다는 이 멘트, 믿을 수 있는 겁니까?

    '참새'가 '방앗간'을 그냥 지나칠 수 있겠습니까?

    2008.01.05 01:23
  2. BlogIcon w0rm9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악 플레이 버튼 눌러도 안 나오네요-.-? 저만 그런가요?
    눌러놓고 5분을 기다려도 안 나오는걸 보면 버퍼링 이딴 문제는 아닌거 같은데..
    제 컴이 똥컴인가요??

    2008.01.05 07:21
    • BlogIcon cinemAgora  수정/삭제

      아마 그것은 이 블로그에 음악을 갖다 붙일 수 있는 권한이 운영자인 저한테만 한정돼 있어서 그런가 봅니다. 해서 대만 출국길 공항에서 긴급 조치했습니다.^^

      2008.01.05 08:53 신고
    • BlogIcon w0rm9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잘 듣고 갑니다.
      음악에 대해 잘 모르지만, 오묘한 분위기가 계절하고 잘 맞아 떨어지는 것 같네요^^

      2008.01.05 10:00 신고
  3. BlogIcon 슈테른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음악 좋아요...
    요즘 스윙댄스 배우고 있는데.... 이 음악을 들으니 몸이 근질근질 해지네요.. ^^

    2008.01.05 11:55
  4. BlogIcon PD the ripper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가 아는 한, 김공은 절대 술 따위에 굴복할 사람이 아니지요. 근데, '여자'한테는 아마 굴복하지 않을까 싶소만... ㅋㅋㅋ

    아무튼, 맡겨 둔 술들은 최공이랑 잘 마시겠소이다. 감사하오! 복받을껴 ~

    2008.01.05 12:16 신고
  5. BlogIcon 말미잚  수정/삭제  댓글쓰기

    술도 술이지만 음악좋습니다.
    오늘 생일이였는데 음악 선물 받은 기분이네요.
    그제 홍대에 갔다가 재즈카페를 들려서 씁쓸한 싸구려 보드로와인 한잔하면서 분위기만 내봤답니다.
    그곳에서 이 음악을 들었다면 더 좋았을텐데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개인적으로 블루스를 좋아하는데 블루스틀어주는 곳은 좀채로 찾기 어렵네요.

    2008.01.05 14:37
  6. 투덜이스머프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많이 바쁘신가보네요.
    쓰신 글을 보니까 언젠가 하신 말씀이 기억나네요...
    "음악과 독서를 취미로 했었는데 이제는 취미가 직업이 되어버렸다"
    이 말 듣고도 참 씁쓸했는데...
    술을 끊으신다구요. 건강을 위해서는 차라리 그게 더 나을지도 모르겠네요...
    태훈님의 팬 입장에서는 대환영입니다.. 짝짝짝~!
    그래도 숨 쉴 공간은 조금 만들어 놓으셔야죠..
    강요는 아니지만 그럼 너무 힘드실 것 같아서...
    태훈님이 힘드신만큼 뒤에서 응원 많이 할께요....
    언제나 좋은 음악들... 하나하나 소식시켜 주셔서 감사합니다. 힘내세요, 아자~!

    2008.01.05 20:45
  7. BlogIcon sleeepy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엔 내리는 눈을 보며 먹는 술맛이 다르고, 봄엔 싹트고 꽃피는 모습을 보고 마시는 술맛이 다른데 끊으시다니요. ㅎㅎㅎ
    책읽으면서, 술 마시면서 한잔 어떻습니까? ~_*

    2008.01.05 21:06
  8. BlogIcon conpanna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드나잇 가든>의 명대사라는 거, 사실은 "술마시는 이유"에 해당되는 명언인데..
    그냥 술 드셔야겠어요!! :)

    http://conpanna.egloos.com/3525557 ->"술마시는 이유"

    2008.01.06 10:20
  9. BlogIcon alex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디 '술없는 재충전' 성공하시길 기원합니다 :) 새해에도 좋은 음악 기대할게요~

    2008.01.07 18:13
  10. 김수민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인생에 있어서 술이란 여전히 물음표입니다.
    제 몸엔 알콜을 해독시킬수 있는 기능이 전혀 없는듯 하더군요,.
    저만의 술을 찾아보려 대학시절 선배들 쫒아다니며 이술 저술 다 마셔봤지만 결국 내린 결론은 술도 안 늘고 속만 아프니 그냥 마시지 말자였습니다.
    그래서 간혹 모임에 참여하면 처음엔 술 안 마시고 제정신인 상태라 늘 술취한 친구 챙겨주는 보호자 역할을 하다 나중엔 혼자 콜라 마셔도 술 취한 애들과 똑같이 노는 버릇이 생겼습니다.

    근데 가끔 그 와인이라는것도...소주라는것도 마시고 취해보고 싶은게 소원일때가 있습니다. (전 마시면 바로 자거든요. 취함을 느낄새도 없이...)
    요즘은 그 술이란게 무지 마시고 싶습니다.
    아으~

    2008.01.08 01:50
  11. your waltz..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 내세요~ 응원합니다.. 그리고
    머리는 짧게 자르지 마세요.. 플리즈

    2008.01.15 07:48

BLOG main image
3 M 興 業 (흥 UP)
영화, 음악, 방송 등 대중 문화의 틀로 세상 보기, 무해한 편견과 유익한 욕망의 해방구
by cinemAgora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187)
찌질스(zzizzls) (3)
영화 이야기 (702)
음악 이야기 (34)
TV 이야기 (29)
별별 이야기 (122)
사람 이야기 (13)
3M 푸로덕숀 (156)
애경's 3M+1W (52)
민섭's 3M+α (27)
늙은소's 다락방 (26)
라디오걸's 통신소 (1)
진영's 연예백과사전 (4)
순탁's 뮤직라이프 (10)
수빈's 감성홀 (8)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NM Media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3 M 興 業 (흥 UP)

cinemAgora'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cinemAgora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티엔엠미디어 DesignMyself!
cinemAgora'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