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즘 충무로에선 <영화는 영화다>가 화두다. 영화의 만듦새도 그렇거니와 <고사: 피의 중간 고사> 이후 저예산 대중영화로서 또 하나의 흥행 사례를 만들어냈기 때문이다. 지난 여름 개봉한 <고사>가 170만 관객을 동원, 제작비의 두 배 이상을 버는 쏠쏠한 장사를 한 데 이어 추석 연휴에 맞춰 개봉한 이 영화 역시 지난 주말을 통과하며 손익분기점으로 알려진 80만 명을 훌쩍 넘어섰다.

제작자로 나선 김기덕 감독이 각본을 쓰고, 그의 조감독 출신인 장훈 감독이 각색에 참여한 데다 연출까지 맡은 <영화는 영화다>는, 그동안의 한국 극장가에서 비주류적 감성으로 홀대 받아온 김기덕적 색깔에 장훈 감독이 덧입힌 대중영화적 호흡, 유통 과정에서의 적절한 배급과 마케팅 지원이 시너지를 만들어낸 사례라 할 수 있겠다.  

<놈놈놈>이나 <신기전> 등의 '비싼' 영화들이 수백만 명을 동원하고도 수익을 만들어내지 못해 전전긍긍하고 있는 와중에 싸게 만들어 제대로 터뜨린 영화들이 잇따라 나오고 있다는 것은 여러모로 시사하는 바가 크다 할 수 있겠다. 한국영화 평균 제작비를 밑도는 돈을 들여 만들어진, 이를테면 <멋진 하루>나 <비몽> <미쓰 홍당무> 등의 개봉 예정작들도 은근한 기대를 품을만한 상황이다.

하늘이 무너져도 솟아날 구멍이 있다. 10-20억 원의 저예산으로 찍고 100만~150만 정도의 관객 동원으로도 흥행이 되는 영화들이 지금보다 훨씬 많이 나와줘야 할 것이다. 한해 100편이 넘는 영화가 제작된 게 엊그제인데 올해 제작 편수가 30편 안팎에 그치고 있다는 우울한 소식이 들리는 가운데 돈을 쪼개 저예산 대중영화를 많이 개발해 낸다면, 개봉 편수 늘어나 좋고 영화인들 먹거리 생겨 좋고, 관객들 다양한 영화 만날 수 있어 좋은 일석 삼조의 비법이 될 것이다. 탄탄한 시나리오와 짜임새 있는 연출력이 뒤를 받쳐줘야 함은 물론이다.

국내 주말 박스오피스(2008.9.19~21)

순위     작품명         배급사           서울주말         전국누계
==================================================================
1위     맘미미아         UPI              148,000        2,688,000
2위     신기전           CJ                99,000        2,996,000
3위     영화는 영화다    스튜디오2.0       70,630          901,830
4위     미러             폭스              37,800          136,050
5위     울학교 이티      SK                30,550          599,250
6위     황시             CJ                28,000           92,000
7위     외톨이           성원아이컴        10,170           54,100
8위     지구             엠플러스           8,570          194,630
9위     20세기 소년      N.E.W              7,910          176,690
10위    다크나이트       워너               7,000        3,678,700

*순위는 서울 관객수 기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poise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그래도 이 영화 보고 싶었는데..^^
    더 보고 싶어지네요.

    2008.09.23 18:07 신고
  2.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예산영화의 힘이 어느정도인가 느껴보러 빨리 극장에 가야겠습니다 ㅋㅋ

    2008.09.23 18:22
  3. Aimo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론 두 주연배우가 노개런티에 투자자 형식으로 참여한 영향이 크겠지만 저예산 영화에 대한 선입견이 걱정돼 실제 제작비의 두배이상으로 홍보를 했다니 정말 요지경 세상입니다. 시사후기라도 볼 수 있을까 들락날락 해봐도 소식이 없기에 기자님 관심 밖의 영화인가 아쉬웠는데 기회를 놓친 거라고 하셔서 안도(?)했지요. ^^;

    2008.09.23 18:54
  4. gg  수정/삭제  댓글쓰기

    쉬리가 20억 쓰고 한국형 블록 버스터 소리 들었는데,
    언제부터 십억이 저예산 영화 소리 듣게 되었네요.

    한국 천만 시장 거품이 얼른 꺼져야 영화시장이 정상화 될텐데
    걱정이네요

    2008.09.23 21:50
  5. BlogIcon imside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간지가 왜 소간지라 불리는지 알게 해준 영화인 것 같습니다.
    특히 담배를 피울 때의 그 미칠 듯한 간지는;; 남자인 제가봐도 므흣하더군요;
    여튼 영화는 저도 재밌게 봤는데 흥행에도 성공했다니 기쁜일이에요 ㅎ

    2008.09.24 00:15 신고
  6. BlogIcon moonstone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신의 영화를 소외한다고 화를 내던 김기덕 감독이
    다른 방법론으로 관객과의 소통에 성공한건가요..
    앞으로의 그의 행보가 궁금해지네요.^^

    2008.09.24 14:26
  7. monciel76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진짜 재미있어서 지인들에게 마구마구 홍보하고 있지요~ㅎ
    (역쉬 남자들간의 싸움은 주먹질이라며..ㅋㅋ)

    기존의 조폭영화들과는 또 다른 맛을 느끼게 해주었죠,
    게다가 주연배우 소지섭군는 예전 미사의 무혁이를 잊을만큼 강렬했다는..
    김감독님이 바라시던 영화적 진정성이 관객들과 약간은 통하는 영화가되어
    팬으로서 기쁩니다요~~

    2008.09.24 14:57

BLOG main image
3 M 興 業 (흥 UP)
영화, 음악, 방송 등 대중 문화의 틀로 세상 보기, 무해한 편견과 유익한 욕망의 해방구
by cinemAgora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187)
찌질스(zzizzls) (3)
영화 이야기 (702)
음악 이야기 (34)
TV 이야기 (29)
별별 이야기 (122)
사람 이야기 (13)
3M 푸로덕숀 (156)
애경's 3M+1W (52)
민섭's 3M+α (27)
늙은소's 다락방 (26)
라디오걸's 통신소 (1)
진영's 연예백과사전 (4)
순탁's 뮤직라이프 (10)
수빈's 감성홀 (8)

달력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NM Media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3 M 興 業 (흥 UP)

cinemAgora'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cinemAgora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티엔엠미디어 DesignMyself!
cinemAgora'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