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설로 남고 싶어 안달이 난 한 메시아스러운 인간의 사투기 <나는 전설이다>가 예상대로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다. 덴젤 워싱턴과 더불어 미국은 물론 한국에서도 '백인급 흑인'으로 대우 받는 윌 스미스의 '좀비도 사랑합시다' 원맨쇼가 지난 주말 한국에서 끌어들인 관객수는 물경 96만 2천여 명.  지난 8월 초 <디워>가 개봉 첫 주말 295만 명이라는 초특급 오프닝을 기록한 뒤 4개월여만에 가장 높은 오프닝 스코어다. 마음 먹고 들이댄 할리우드 블록버스터를 이길 장사는 없다는 걸, 다시 한번 입증한 셈이다. 원작의 성찰적 비관주의를 할리우드 답게 기독교적 세계관을 바탕에 둔 인류 구원의 영웅 신화로 각색한 것을 두고 찬반 양론이 있을 수 있겠으나, 어쨌든 "언 넘이 감히 지가 전설이래?" 식의 호기심을 자극하기엔 충분했던 것 같다. 할리우드는 이래저래 메시아에게 진 빚이 많다. 물론 리처드 매드슨의 원작을 훼손한 빚은 입 씻겠지만 말이다.

<나는 전설이다>의 뒤는 한국형 화장실 유머의 대표 시리즈 <색즉시공 시즌2>가 이었다. 전편인 <색즉시공> 역시 할리우드 판타지가 기승을 부리던 연말 시즌에 개봉해 몇주째 2위를 고수하며 짭짤한 장사를 한 바가 있는데, 첫 주말 누계 관객이 단숨에 70만 명에 육박했으니 전편의 배급 타이밍까지 그대로 답습한 결과가 썩 좋았다. 영화적으로는, 낯뜨거운 설정을 코미디로 포장하면, 그 낯뜨거움이 상쇄된다는 <아메리칸 파이>적 접근 방식이 다시한번 제대로 먹힌 셈이다. 화장실 유머의 수요층을 찾아낸 것은 전적으로 <색즉시공>의 공이라는 걸 인정하지만, 관객들이 돌아온 <색즉시공>을 이처럼 열렬히 환영할 줄은 미처 몰랐다.

두 영화의 개봉으로 극장가는 일거에 연말 성수기로 돌입했다. 한 주 전보다 관객수가 무려 50% 가까이 증가했으니 극장들이 두 영화에만 800개가 넘는 스크린을 할애한 것도 무리는 아니다.

한편, 설경구와 김태희 주연의 <싸움>은 사실상 실패했다. 두 배우의 이름값에 비하면 첫 주말 26만여 명의 관객수는 차라리 처참한 성적이다. 관객들이 두 사람의 캐스팅 조합에 특별히 흥미를 느끼지 못한데다, '너무 많이 본 여자' 김태희를 극장까지 가서 봐야 할만큼 그 이름값의 실제 가치가 그리 크지 않았다는 분석이 가능할 것이다. 김태희가 계속 배우로 성장하기를 원한다면, 한번쯤 자신의 이미지 전략을 재고할만한 시점이라는 걸, 저 민망한 스코어가 대신 말해주고 있다.

서울 관객수 기준 주말 박스오피스(2007.12.14~16)

순위      작품명        스크린수(서울/전국)  서울 주말        전국 누계
=======================================================================
1위    나는 전설이다     127/389              270,100          962,600
2위   색즉시공 시즌2      89/427              130,000          668,000
3위    어거스트 러쉬      57/212               90,000        1,343,000
4위      싸움             76/360               55,400          264,000
5위    세븐 데이즈        57/232               37,200        2,037,700
6위     색, 계            47,166               28,000        1,774,000
7위    헤어스프레이       44/173               27,100          300,200

*서울 관객수 1만 명 이상 동원 작품만을 대상으로 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날라리아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거스트 러쉬가 놀라운걸요.

    2007.12.17 19:35
  2. BlogIcon 폐인희동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는 나는 전설이다를 보고 많이 실망했습니다.
    "그래서 전설이 된거야? ㅋㅋ"

    2007.12.17 21:00
  3. BlogIcon qwer999  수정/삭제  댓글쓰기

    설경구야 티켓 파워가 있다기엔 은근 무리가 있었고, 김태희는 나무 액터스가 아무래도 안티같습니다. 영화 홍보할곳이 체험 삶의 현장 같은 곳 밖에 없었나 하는 생각이.. ㅠㅠ
    그러고보니 문근영도 나무 액터스군요. --

    2007.12.17 23:35
  4. BlogIcon 스크루지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색즉시공 파워는 예나 지금이나 변함이 없군요. 제작비도 많이 안들고 흥행은 흥행대로 하고... 1이 개봉할 당시에는 더하지 않았나요? 반지의제왕에 해리포터랑 겨룬걸로 아는대 참..

    싸움은 정말 의왼대요 -.-;; 보진 않았다만 주변에 꽤나 보러간 사람 있었고 그다지 악평도 안받았었는대..

    2007.12.18 02:17
  5. BlogIcon laxel  수정/삭제  댓글쓰기

    싸움, 김태희 연기 괜찮았다는 말이 들려도, 극장에서 택함을 당할 영화는 아닌가보네요..

    2007.12.18 04:30 신고

BLOG main image
3 M 興 業 (흥 UP)
영화, 음악, 방송 등 대중 문화의 틀로 세상 보기, 무해한 편견과 유익한 욕망의 해방구
by cinemAgora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187)
찌질스(zzizzls) (3)
영화 이야기 (702)
음악 이야기 (34)
TV 이야기 (29)
별별 이야기 (122)
사람 이야기 (13)
3M 푸로덕숀 (156)
애경's 3M+1W (52)
민섭's 3M+α (27)
늙은소's 다락방 (26)
라디오걸's 통신소 (1)
진영's 연예백과사전 (4)
순탁's 뮤직라이프 (10)
수빈's 감성홀 (8)

달력

«   2022/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NM Media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3 M 興 業 (흥 UP)

cinemAgora'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cinemAgora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티엔엠미디어 DesignMyself!
cinemAgora'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