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창동 감독의 <밀양>이 개봉했다. 네티즌 평점이란 걸 봤다. 6점대다. 앞서 개봉한 <못 말리는 결혼>이 7점대였는데, <밀양>이 그보다 낮다니, 잠시 할 말을 잃는다. 네티즌 평점이 많은 부분 조작되고, 또 그 때문에 신뢰성이 없다 하지만, 게다가 대중 관객의 반응을 수치화해 보여준다는 게 얼마나 덧없는 일이라는 걸 모르는 바 아니지만, 이건 좀 너무했다 싶다. 차라리 너무해서 흥미롭다.

들여다 봤더니 대중 관객의 호오가 이렇게 극단적으로 엇갈리는 영화도 오랜만이지, 싶다. 맥락은 완전히 다르지만 아마도 <한반도> 이후 처음인 것 같다. 1점대를 준 사람들의 평을 대충 살펴 봤다. 대체로 '종교적인 코드'가 포함돼 있다는 게 거부감의 이유인 것으로 보인다. 전도연이 연기한 신애라는 인물이 아들을 잃은 뒤, 종교에 의해 위안 받고 독실한 기독교 신자가 되는 부분 때문인 것 같다.

그렇다면 이 분들, 영화를 오독해도 심각하게 오독했다. <밀양>은 종교를 끌어 들였지만 다분히 비판적, 더 정확하게 말하면 교회로 대변되는 현실 기독교에 대한 꼬집기를 수행하고 있기 때문이다. 영화의 의도가 이렇게 정 반대로 오독될 수 있다는 건 무엇을 말하는 걸까. 그 조차 감독 이창동의 패착일까. 아니다. 오독하는 관객들의 무딘 감수성이 문제다. 대중의 시선은 절대선이 아니다. 대중이 항상 참이었다면, 드레퓌스 사건 같은 건 일어나지도 않았으며, 미국에서 부시가 집권할 일도 일어나지 않았을 것이다.

그러므로 이 영화를 폄훼한 익명의 평점 권력이여, 이미 평론가들보다 더 강력한 위세를 떨치고 있음에도 심심하면 평론가가 쇼호스트인 척 하지 않는다고 두들겨 패며 포퓰리즘의 우위를 확인하는 시장 추종적 대중 권력이여, 영화를 탓할 게 아니라 무뎌진 감수성을 돌보시라. 그리고 영화를 재미라는 단 한가지 잣대로 재단하는, 처연한 문화적 수준을 긍휼히 여기시라.
   

TAG ,
BLOG main image
3 M 興 業 (흥 UP)
영화, 음악, 방송 등 대중 문화의 틀로 세상 보기, 무해한 편견과 유익한 욕망의 해방구
by cinemAgora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187)
찌질스(zzizzls) (3)
영화 이야기 (702)
음악 이야기 (34)
TV 이야기 (29)
별별 이야기 (122)
사람 이야기 (13)
3M 푸로덕숀 (156)
애경's 3M+1W (52)
민섭's 3M+α (27)
늙은소's 다락방 (26)
라디오걸's 통신소 (1)
진영's 연예백과사전 (4)
순탁's 뮤직라이프 (10)
수빈's 감성홀 (8)

달력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NM Media textcube get rss DNS Powered by DNSEver.com

3 M 興 業 (흥 UP)

cinemAgora'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cinemAgora [ http://www.ringblog.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티엔엠미디어 DesignMyself!
cinemAgora'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